북한, 김정은 참석 신년 경축공연...군수분야 간부 초청...

북한, 김정은 참석 신년 경축공연...군수분야 간부 초청...

댓글 : 0 조회 : 208 추천 : 1 비추천 : 0

북한, 김정은 참석 신년 경축공연…군수분야 간부 초청 연회도(종합)

입력
 
 수정2023.01.01. 오후 4:16
 기사원문
텍스트 음성 변환 서비스 사용하기
 
불꽃놀이도 진행…주민들도 꽃집 등 찾아 신년 분위기

1888555844_SeqLRTBc_edc201064ddc05e331a065a42d140266caae9114.jpg
김정은, 2023년 신년경축대공연 관람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은 1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작년 12월 31일 신년경축대공연을 간부들과 함께 관람했다고 보도했다. 공연이 진행된 5월1일경기장은 새해 경축 대공연을 보기 위해 모여온 관람자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2023.1.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No Redistribution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북한이 2023년 새해를 맞아 평양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참석 아래 신년 경축 공연을 열었다.

조선중앙통신은 1일 "12월 31일 밤 수도 평양의 5월1일경기장에서는 신년 경축대공연이 성대하게 진행되었다"며 김 위원장이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환영곡이 울리는 가운데 관람석에 서서 '만세'를 외치며 환호하는 관람자들에게 손을 흔들어 답례했다. 그는 지난해 신년경축공연 때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었다.

이날 행사에는 김덕훈 총리, 조용원 당 조직비서, 최룡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 등 간부들과 무력기관 지휘관들도 참석했다.

1888555844_dbRkQm2x_c8cab08c4d9aafc972f4cd2b353fbc91abd2c6bb.jpg
김정은, 2023년 신년경축대공연 관람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은 1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작년 12월 31일 신년경축대공연을 간부들과 함께 관람했다고 보도했다. 공연이 진행된 5월1일경기장은 새해 경축 대공연을 보기 위해 모여온 관람자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2023.1.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No Redistributionnkphoto@yna.co.kr


공연이 진행된 경기장은 새해 경축 대공연을 보기 위한 관람자들로 빈자리를 찾기 어려웠다.

관람석에는 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6차 전원회의 참가자들과 조선소년단 제9차대회 참가자들, 평양 시민들이 자리했다.

통신은 "대공연에 출연한 공훈국가합창단, 왕재산예술단, 만수대예술단을 비롯한 관록 있는 예술단체 예술인들과 시안의 예술교육기관 학생들은 참신하고 아름다운 예술적 형상으로 송년의 밤을 이채롭게 장식하였다"고 전했다.

1888555844_dAQ2amBu_c9be8191cabb50e15b323e4f18f3270ad980aafe.jpg
김정은, 2023년 신년경축대공연 관람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은 1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작년 12월 31일 신년경축대공연을 간부들과 함께 관람했다고 보도했다. 공연이 진행된 5월1일경기장은 새해 경축 대공연을 보기 위해 모여온 관람자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2023.1.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No Redistributionnkphoto@yna.co.kr


사진에는 관람객들이 일제히 형형색색의 야광봉을 들고 공연을 즐기는 모습도 담겼다.

또 화려한 불꽃놀이 쇼가 펼쳐져 평양 밤하늘을 환히 밝혔다.

북한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집권한 이후 2013년부터 매년 새해맞이 불꽃놀이 행사를 진행해왔다.

전날 오후 11시부터 김일성광장에서는 평양 학생들이 참가하는 신년경축야회 국기 게양식과 축포 발사가 진행됐다.

1888555844_Nt3EFuk6_e8893ca9e9c64501c4b68b37b489da1452247d20.jpg
신년 분위기 한껏 나는 북한 거리
(서울=연합뉴스) 조선중앙TV는 1일 신년을 맞아 '새해 축하', '혁명적 대경사의 해, 새로운 승리의 해' 등 문구가 평양 거리를 장식한 모습을 전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3.1.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No Redistributionnkphoto@yna.co.kr


또 전날 목란관과 인민문화궁전에서 진행된 신년 경축연회에는 핵과 미사일 능력 강화 등에 기여한 군수분야 간부들이 주빈으로 초청됐다.

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주체 조선의 존엄과 불패의 위용을 군사 기술적강세로 더욱 믿음직하게 담보하는 데 공헌한 군수부문 일군(간부), 공로자들을 경축연회의 주빈으로 불러주시는 크나큰 은정을 베풀어주시었다"고 설명했다.

연회에 김 위원장은 불참했고,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과 조춘룡 군수공업부장 등이 참석했다.

북한 매체 보도 내용으로 미뤄 작년 한 해 국방력 강화에 기여한 군수분야 간부들을 격려한 행사로 보인다. 2022 경축연회엔 국가 5개년 계획에 기여한 여러 분야의 공로자들이 '주빈'으로 초청됐었다.

이 게시물에 달린 코멘트 0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