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글 『 천년화 』 님께서 작성하신글의 끝말은 →(음) 입니다.     글자수 : 0
12345678910,,,72
[별별님]
이험한 세상 어떻게 살까.. (까)
12-01 (토) 00:20 수정-삭제
[크리스티아누]
괴롭다삶이 (이)
11-30 (금) 15:25 수정-삭제
[근육맨]
말랑 말랑한 액괴 (괴)
11-30 (금) 12:51 수정-삭제
[념원]
리치는 북한 말, 이치는 남한 말~ (말)
11-30 (금) 12:32 수정-삭제
[시냇물]
야자나무의 웃음소리 (리)
11-30 (금) 11:13 수정-삭제
[동조]
아침에 눈을 뜨면 제일먼저 생각나는 너와나는 보약같은 친구야 (야)
11-30 (금) 05:59 수정-삭제
[캐츠]
에누리가 좋아 ㅋㅋㅋ (아)
11-29 (목) 20:38 수정-삭제
[꼴랴]
기싸움할까에 (에)
11-28 (수) 14:35 수정-삭제
[크리스티아누]
술마시고 주사부리기 (기)
11-28 (수) 13:39 수정-삭제
[시냇물]
삶이라는 무게로부터 가벼워지는 기술 (술)
11-28 (수) 11:57 수정-삭제
[별별님]
습관이 중요한 삶  (삶)
11-28 (수) 00:13 수정-삭제
[다찬양]
절망적인 삶이 반드시 행복한 삶으로 변화 되는 당신의 모습 (습)
11-27 (화) 18:26 수정-삭제
[내고향으로]
다시 되돌아 오는 사계절 (절)
11-27 (화) 18:23 수정-삭제
[시냇물]
서정적인 노래 추천,감성의 바다 (다)
11-27 (화) 16:48 수정-삭제
[동조]
까마귀 무리가 울 회사 창밖에서 새까맣게 날아예더이다. 어째서~^^ (서)
11-27 (화) 10:23 수정-삭제
slideGallery
새터민들의 쉼터는 새터민 여러분들이
함께 운영해가는 (친목도모 커뮤니티) 홈페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