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 미투운동의 정의와 기준
작성자 사공표 ㆍ추천: 0  ㆍ조회: 843
작성일 2018-03-14 (수) 01:53 IP: 220.xxx.23
어제 어느 분이 방송에 나와 요즈음 한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일고 있는 미투운동(내지는 논란)에 대해일목요연하게 이야기하는 것을 보고, 공감이 가는 내용이 많아서 정리해서 올려봅니다.

<세계적 미투운동의 기준>
1. 성별과 무관하다. 성폭력 피해자들을 드러내고 보호하는 것이 목표이다.
2. 여성 피해자가 많기 때문에 미투운동을 여성이 주도하는 것은 당연하다. 그러나 남성을 적으로 보는 것은 아니다.
3. 성폭력 피해를 주장하는 사람에게 그 '느낌'(예;그 까짓것 가지고 왜이래?, 그거 너무 예민하게 반응하는 거 아냐?)을 간섭(강요)해서는 안된다.
4. 명망가들의 미투운동 참여는 부정적이지는 않다.(권장한다가 아니라, 그들이 참여하면 관심이 다른 곳으로 갈 수도 있기에)
5. '펜스룰'을 경계해야 한다. 즉 직장내 일상업무에서 여성을 배제해서는 안된다.

<한국에서 미투(운동)의 조건>
1. 권력관계(상하관계) 아래에서 1회성이라기 보다는 지속적으로 발생한다.
2. (미래의) 직업적 가치가훼손될 때 발생한다.(예;거부했을 경우 직장에서 짤리는 조건, 대학에서 학위논문을 받을수 없는 조건 등등)
3. 성범죄(성추행 성폭행)가 동반될 때 발생한다.

<미투운동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1. 경청해야 한다.
2.지나치게 정치적인 결과(예;선거)나 정파적인 접근은 미투운동의 정신을 훼손하는 것이다.
이름아이콘 정착민
2018-03-14 07:06
IP:61.xxx.253
피해자의 의견을 경청하고 정파적인 접근은 안된다는 의견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성폭력과 성추행은 영원히 없어질 수 있도록 국민들이 계속 관심과 응원을 보내야 할 것 같습니다. 누구나 피해자가 될 수 있고 가해자가 될 수 있으니... 재발방지를 위해 이번 기회에 국민정신으로 승화시켜야 한다고 봅니다.
   
이름아이콘 홍익인간
2018-03-14 07:16
IP:221.xxx.13
음... 제가 바라보는 미투운동은 힘있는자가 힘없는 자를 괴롭히는 구조인것 같습니다. 꼭 여자라서 당한다가 아니라 힘있는 자가 남자?여자?에 따라 미투대상도 변할수 있다는 것입니다. 꼭 남자 대 여자의 싸움으로 변질되는 것은 분명히 경계해야 할 것입니다.

아무튼 이번 미투운동을 계기점으로 삼아 우리 사회가 보다 건강하고 민주적인 사회로 발전하는데 일조하는 것만은 분명한것 같습니다. 사회의 변화는 하루아침에 오지 않지요. 누가 가져다주는 것도 아니고요. 사회 구성원 모두가 힘을 모아 변화를 이끌어내는데 동참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름아이콘 빛의밝음
2018-03-14 07:16
IP:1.xxx.215
가짜 미투는 정획한한 범죄입니다
   
이름아이콘 빛의밝음
2018-03-14 07:19
IP:1.xxx.215
이번 기회를 통하여 무조건 미투라고 말하면 다 들어주던 맹신을 버리고  합리적으로 판단하고 대처해야  건전하고 옳바른 미투운동이 될수 있습니다
거짓은 진실을  이길수 없습니다
대중은 객관적이고 현명합니다
   
이름아이콘 빛의밝음
2018-03-14 07:22
IP:1.xxx.215
그 어떤  기준도 양심에 의거하고 상식에  의거한  국민의  기준우에 군림할수  없습니다
이번 기회에  국민이 얼마나 현명하고 민주적인지  새삼 깨닫게 되였습니다
   
이름아이콘 노마
2018-03-14 07:36
IP:49.xxx.159
권력과 위계의 위치에 있는 자들이 행한 권력남용과 횡포, 폭력 아닌가요? 문화계든, 예술계이든, 최초의 서지현 검사이든,  그 피해의 대상이 여성이 많은 것 뿐, 남녀의 대결보다는 사회조직내의 부당한 횡포와 폭력으로 발전해야 된다고 봅니다.  단순 여성은 피해자라는 공식은 페미니즘으로 귀결될 가능성이 많아 보입니다.
   
이름아이콘 노마
2018-03-14 07:38
IP:49.xxx.159
펜스롤이 부각되는 것도, 남자 =가해자, 여자=피해자의 양상으로 치닫는 것에 대한, 반발이나 변질이라고 생각됩니다. 펜스롤 자체가 나쁜건 아니지 않나요?
   
이름아이콘 정들자
2018-03-14 08:11
IP:110.xxx.207
부적절한 행동은 하지 않는다  예방 차원에서 펜스룰은 자기만의 방어 수단이어야 하죠
   
이름아이콘 Fly
2018-03-15 15:48
IP:211.xxx.20
미투운동에 관심없음,
왜냐. 저 위에 조건 2의 사례들이  50%이상을 넘을 듯,,
   
♡    님의 한마디 아름다운 댓글이  사공표 님과 우리 모두의 마음을 풍요롭게 합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추천 조회 작성일
우리 쉼터는 우리스스로 지키자!(기능추가) 200+26 찬이아빠 16 36175 2012-04-13
비문화적 표현 추방시킵시다 200+22 운영진 8 25840 2012-03-24
저작권(지적재산)침해관련 글은 통보없이 삭제 합니다. 139+6 운영진 4 20954 2012-01-30
47432 초등 5학년 산수문제... 6+1 길고양이 0 114 2018-12-14
47431 <국가부도의 날> 친미와 반미를 넘어... 2 사프란 0 244 2018-12-13
47430 재능나눔공간을 만들어 주세요.. 5+3 코엠리소시스 0 248 2018-12-13
47429 결국 2+2 그리워라 2 319 2018-12-13
47428 학교생활 ~탈북소년의 주먹맛 보아라 8+8 낸시 2 1040 2018-12-13
47427 좀전에.. 3+2 자수정 2 281 2018-12-13
47426 곰국 5+9 호돌 2 340 2018-12-13
47425 남한 사회 정착의 시작 컴퓨터 조립에 관하여 5+2 상학시간 1 293 2018-12-12
47424 우리나라는 왜 요즘 고문안하나요? 9+8 사프란 0 485 2018-12-12
47423 동창생찾아요 2 대꼬 1 262 2018-12-12
47422 건강보험 6+10 페르마u 0 327 2018-12-12
47421 맛있는된장 사고싶어요 8+4 수호천사다 1 387 2018-12-12
47420 6+21 그리워라 1 446 2018-12-12
47419 일 시작하기전에 안전구호 9+3 찬이아빠 3 391 2018-12-12
47418 감기와 조식... 5+3 마미야 2 219 2018-12-12
47417 관리자님 제안 합니다 3+4 미키 0 522 2018-12-12
47416 게 철입니다. 13+5 옥이22 5 648 2018-12-11
47415 요것도 역시 인터넷에서 배웟어요 2+4 사랑은행복 3 356 2018-12-11
47414 여자 셋이 모이면 접시가 깨진다~~ 10+14 청랑 1 466 2018-12-11
47413 아점......2 6+4 사프란 2 322 2018-12-11
47412 식혜만들었어요 9+16 사랑은행복 3 421 2018-12-10
47411 여러분들의 선택은?? 16+2 마미야 2 560 2018-12-10
12345,,,1898
slideGallery
새터민들의 쉼터는 새터민 여러분들이
함께 운영해가는 (친목도모 커뮤니티) 홈페지 입니다.